#예비 구독자님께 보내드리는 짧은 편지



더슬랭을 만들게 된 계기는 단순해요.


세상 소식을 듣기 위한 창구인 기존 언론에는, 단점이 몇 개 있거든요. 읽을 시간도 부족하고, 내용은 딱딱하고, 거기다 여기저기 덕지덕지 붙어있는 광고들까지. 


그래서 만든 것이 더슬랭 뉴스레터입니다!


네, 메인 기사 2개와 자잘한 뉴스들로 이루어진 더슬랭이에요. 앞서 말씀드린 대로 주제 선정, 기사 작성, 팩트체크 등의 과정을 위해 많은 시간을 집중적으로 투자하여 만들어 내기 때문에 정말 어떤 인터넷 기사보다 팩트체크와 퀄리티는 앞서 간다고 자부합니다.

많은 자료를 참고하며 글을 쓰며, 때로는 논문을 읽기도 합니다. 뉴스레터를 찾아주시는 구독자님들에게는 다른 수많은 인터넷 기사에서 다루는 냉동식품 같은 기사를 선보이기 싫었거든요.



더슬랭이 전하고 싶었던 건 다양한 입장에서 입체적인 해석을 제공하는 기사입니다. 🙂





당신의 아침과 함께 할 모닝 시사 뉴스레터.


더슬랭 2020 - 2022   |   대표자 : 김태형    |   사업자 등록 번호 : 567-53-00421   |
대표 메일주소 : theslang@theslang.co |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매화로 38, 3층 5호 | 대표 전화번호 : 070 - 8064 - 4866